클릭 수20
ko.news
1

미국 주교, 성사 순서를 회복

미국 Gallup 주교 James Wall (54)가 본래 [그리고 올바른] 성사 순서를 회복하고 성 영성체 전에 견진을 시행할 것이다.

그는 신부 편지에서 (2월 11일) 그의 교구에서 견진의 나이가 2022년 까지 점차적으로 낮아질 것이라고 설명한다.

교회의 첫 500년 간, 이 3개의 성사들이 같이 축복되었다. 그러고 나서, 세례가 견진과 영성체로 부터 분리되었다.

2910년에서야, Pius X가 신중한 신학적 이유없이 첫번째 성영성체를 견진 전으로 옮기기로 결정했다.

그림: James Wall, Twitter, #newsGtzqlodutm
sahn105
2910년 미래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