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s12
ko.news

추기경 Marx, 신교도 마지막 만찬이 신성 미사와 같지 않다는 것을 "상상할 수 없어"

여성들이 바티칸 부서를 이끌어야 한다고 교황 Francis 추기경회 멤버인 뮌헨 추기경 Reinhard MArx가 독일 Dortmund에서의 신교도 "Kirchentag" (교회 만남)에서 말했다고 katholisch.de가 보도한다 (6/21).

Marx는 여성 "부제들"과 "신부들"이 "현재"는 이루어질 수 없다고 더했다.

주 신교도들과 같이 축복하는 "마지막 만찬"에 대해 Marx는 말했다,

"당신은 정말로 예수가 신교도들 문에 서서 그들이 신의 만찬을 위해 앉았을 때 '아니, 나는 너희와 같이 앉지 않을 거야'라고 말한다고 믿나? 우리는 이를 상상할 수 없다, 그렇지 않나? " - 마치 문제가 신성한 미사를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는 신교도가 아닌 그리스도에게 있는 것 마냥

그림: Reinhard Marx, © Mazur/catholicnews.org.uk, CC BY-NC-SA, #newsXicthsqjc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