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106
ko.news

아일랜드 자유주의 교회, 큰 곤경에 빠져

아일랜드 Athlone에서 열린 모더니스트 가톨릭 신부들 협회의 모임에서 공개된 요약본에 따르면 아일랜드 신부들 사이에 우울증이 "매우 흔하다". 또한 몇몇 신부들의 자살에 대한 우려도 표출되었다. 아일랜드 교회는 매우 자유주의로 바뀌었다.

Irish Times (11월 8일)에 따르면, Redemptorist Fr Gerry O'Connor가 신부들은 "신앙 커뮤니티의 소멸에 대해 굉장한 슬픔"을 가지고 있는 반면 "미래에 대한 확실한 교회의 비젼"이 없었다고 말했다.

주교들과 신부들 간의 관계는 몇몇 신부들이 "괴롭힘"을 당하는 것 처럼 느낌과 동시에 "손상되고 틀어졌다". 신부들이 주로 하는 우려는 학대를 했다고 거짓 비난을 당한 이들을 주교들이 어떻게 대하는 지에 대한 것이다.

거짓 비난의 피해자인 Fr Tim Hazelwood는 비난당한 신부들을 대하는 태도에 "일관성"이 없다고 말했다:
"신부들의 지위적 권리가 거부되고 있다"고 그는 말했다. 또한 "익명의 비난 때문에 신부들이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요구받는 것은 정의롭지 않았다".

그림: © William Murphy, CC BY-SA, #newsYuflcbuqav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