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11
ko.news

새로 임명된 주교, 고대 성무일도서를 기도

워싱턴 부주교 Micahel Fisher는 커넥티컷 Hartford 대교구의 신부였던 그의 증삼촌, 신부 Cornelius Buckley, 가 한때 소유했었던 고대 전례 라틴 성무일도서를 종종 이용한다.

Fisher는 6월 29일 주교로 임명되었다.

그는 그가 한번도 만나지 않은 그의 증삼촌에 대해 CathStan.org에게 말했다 (7월 13일) "그는 담배를 폈던 것이 분명하다", "몇몇 페이지들이 담배로 얼룩져있다".

주교 Fisher는 또한 뉴욕 신부가 되기 전에 세계2차전쟁에서 전투기 파일럿이었던 가족 친구인 신부 Jack Murray가 한때 소유했던 고대 전례 성무일도서로 종종 기도한다.

이 새로 임명된 주교는 급진적 워싱턴 대교구의 중간적 세력들 중 하나로 여겨진다.

그를 아는 이들은 어떤 지적 작업들도 자신 아래로 깔보지 않고 여우들을 속임수도 속이는 그의 겸손 [오늘날 교회에 중요한]을 칭찬한다.

#newsWipajlqtet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