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
클릭 수
4
ko.news

Francis, 게이 혐의 주교의 사퇴를 받아들여

교황 Francis가 온두라스 Tegucigalpa 부주교 Juan Pineda Fasquelle (57)의 사퇴를 7월 20일 받아들였다.

PIneda는 그의 대교구에서의 동성애 학대와 제정적 비행들의 혐의들의 중심에 있다.

그는 추기경회의 멤버이고 교황 Francis의 protégé인 그의 사적 친구, 추기경 Oscar Rodríguez Maradiaga, 의 protégé이다.

Pineda의 사퇴가 여름 휴가 와중에 금요일 공개되었다는 사실은 바티칸이 이 스캔들을 숨기려고 하는 시도이다.

그림: Juan Pineda Fasquelle, © House Committee on Foreign Affairs, CC BY-NC, #newsBlyfkgtz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