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news
42

모든 흔적들은 무책임한 독신 폐지으로 이어져

성직자 독신은 "교리"가 아니라 "절제"라고 [마치 바티칸이 "절제"를 "교리"보다 더 심각하게 생각하는 마냥], 주교 시노드 일반 …